초조했던 다저스, 휴스턴 홈 기세에 찬물

小说:福建莆田私人医院的历史作者:密徒更新时间:2019-03-21字数:39426

작 피더슨 3점 홈런. ⓒ 게티이미지
LA 다저스가 휴스턴의 ‘안방 불패’를 깨뜨리며 월드시리즈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29년 만에 월드시리즈 우승을 노리는 다저스는 29일(한국시각) 미국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MLB) 월드시리즈’ 4차전에서 9회초 대거 5점을 더해 휴스턴을 6-2로 눌렀다.

월드시리즈 1차전 승리 후 2,3차전을 잃고 1승2패로 끌려가던 다저스는 4차전에서 역전승을 일구며 시리즈 균형을 이뤘고, 반등의 발판까지 마련했다. 올해 디비전시리즈-챔피언십시리즈-월드시리즈 홈경기에서 7승 무패를 달리던 휴스턴에 제동을 걸었기 때문이다

월드시리즈 5차전은 30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1차전 선발 대결을 펼쳤던 클레이튼 커쇼(18승4패 평균자책점 2.31)와 댈러스 카이클(14승5패 평균자책점 2.90)의 선발 리턴 매치다. 커쇼의 등판을 앞둔 다저스에는 치고 올라갈 수 있는 분위기가 형성됐다.

초조했던 다저스, 월드시리즈 흐름 되찾아

4차전 중반까지도 다저스의 분위기는 좋지 않았다. 좌완 알렉스 우드가 완벽한 투구를 했지만 휴스턴 선발 찰리 모튼도 대단한 호투로 다저스 타선을 압도했다. 팽팽한 투수전 속에 1승2패로 뒤진 다저스는 조급했다.

5회까지 안타 하나 맞지 않던 우드가 6회말 2사 후 스프링어에게 너클 커브를 던졌다. 이는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 홈런이 됐다. 홈런을 맞은 우드도 마운드에 주저앉았다. 1점 뒤진 상황이지만 휴스턴의 홈 기세를 떠올릴 때 뒤집기는 만만치 않을 것으로 보였다.

그러나 다저스는 7회초 공격에서 마침내 1득점을 올렸다. 벨린저가 1사 후 2루타를 쳤고, 모튼이 내려가 뒤 올라온 해리스를 상대로 포사이드가 중전 적시타를 뽑아 1-1을 만들었다. 월드시리즈 4차전 주도권을 완전히 넘겨줄 위기에서 나온 소중한 적시타였다.

1-1 동점을 만들며 사기가 오른 다저스는 9회초 휴스턴 마무리 자일스를 상대로 빅이닝의 기염을 토했다. 코리 시거와 저스틴 터너가 안타와 볼넷을 얻어 무사 1,2루 기회를 잡았고, 벨린저가 좌중간을 가르는 적시 2루타를 터뜨려 2-1로 달아났다.

이후 2사 만루 찬스에서는 오스틴 반스 희생플라이와 작 피더슨의 3점 홈런으로 6-1로 멀리 달아나며 쐐기를 박았다. 월드시리즈 2차전 역전패 이후 초조했던 다저스 벤치의 표정은 모처럼 활짝 피었고, 이제는 다시 흐름을 잡게 됐다.

5점차 리드 속에 등판한 ‘특급 마무리’ 젠슨이 브레그먼에게 솔로홈런을 허용하긴 했지만 나머지 아웃카운트 3개를 잘 잡아내고 승리의 마침표를 찍었다.

한편, 인종차별적 행동으로 물의를 빚은 휴스턴의 구리엘은 이날 5번타자(1루수)로 선발 출전했지만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구리엘은 3차전에서 다저스 일본인 투수 다르빗슈 유로부터 홈런을 빼앗은 뒤 덕아웃에서 동양인을 비하하는 행동으로 메이저리그 사무국으로부터 다음 시즌 5경기 출전정지 징계를 받았다.

스포츠 객원기자-넷포터 지원하기 [ktwsc28@dailian.co.kr]

데일리안 스포츠 = 김태훈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기사제공 데일리안

当前文章:http://leetaemin.cn/play/9z2ihnq9ac.html

发布时间:2019-03-21 13:58:59

不占便宜是教养,人情往来是修养 旅行的意义是旅行本身没有意义 怎么会狠心伤害我 自己改变命运的方法 【心理咨询】心理问题严重的男孩 小升初:不学奥数,到底能不能上市重点?(上) 罗李华:射手座2016年运势 罗李华:水瓶座2016年运势 都是微信好友惹的祸 你知道自己每天都在吃石油,穿石油吗?

28559 57055 76919 48215 67282 47127 49858 80675 84614 29290 36338 78379 64189 53260 87922 81902 49742 79220 83347 16020 60558 49678 49502

我要说两句: (0人参与)

发布